안드로이드와 아이폰의 앱에서 속삭을 만나보세요!
 
안드로이드 - 원스토어 아이폰 - 앱스토어

남성, 용모 걱정에 하루 35분 소요

넘성은 하루에 평균 35분씩 자기 용모를 걱정한다는 설문조사결과가 나왔다. (사진=shutterstock.com)


용모 문제로 고민하는 남성들이 적잖다. 그런데 남성은 하루에 평균 35분씩 자신의 용모에 대해 걱정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과체중이 가장 큰 걱정거리로 나타났다. 이어서 탈모와 체형 순이었다.


두발 관리 업체인 KSL Hair의 의뢰로 2,000명의 남성을 상대로 한 이 설문조사에선 남성의 절반가량은 자신의 용모에 대해 자신감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48%의 남성이 머리카락을 잃었거나 잃고 있는 중이었다.


남성들이 많이 고민하는 것으로 알려져 온 성기 크기는 이번 조사에선 상위권에 들어오지 않았다. 최근 ‘성 행동 아카이브(Archives of Sexual Behaviour)’라는 저널에 실린, 4,198명의 남성을 상대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86%의 남성들이 자신의 성기에 대해 만족한다고 답했다.


KSL Hair의 최고경영자인 사이먼 린제이는 “남성들이 하루에 상당한 시간을 용모 문제 고민으로 보낸다는 것이 주목된다”고 말했다. 남성들이 용모 걱정에 보내는 시간을 일 년으로 치면 이틀간을 체중 문제로 고민하는 데 전적으로 쓰고, 20시간을 머리카락 문제로 고민하는 데 쓴다는 얘기다. 한편 조사에 응한 이들의 답변을 분석해 보면 두발이 빠지기 시작하는 나이는 평균 35세였다.


무슨 옷을 입을까 고민하는 데 쓰는 시간은 한 달에 2시간 반이었다. 미디어에 나오는 유명인사나 친구들의 용모와 자신의 용모를 비교하며 위축감을 느낀다는 남성이 16%였고 10명 중 한 명꼴로 트위터나 페이스북에 자신의 사진을 올릴 때 보정 작업을 한다고 답했다.


이신우 기자 help@bodiro.com

저작권ⓒ '건강한 성, 솔직한 사랑' 속삭닷컴(http://soxak.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다른 콘텐츠
페이스북에서 속삭을 만나보세요
속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