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루증, 혼자서 치료한다고?

성치료사 이안 커너, 조루 자가치료법 소개

성치료사 이안 커너는 남성이 '미니 오르가슴'을 숙달하면 조루를 극복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사진=shutterstock.com)


조루증 남성들은 밤이 두렵다. 남성이 성관계 때 사정을 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평균 7분 이상에 달하지만, 조루증 남성은 2분도 채 안 돼 사정하는 게 보통이다. 조루증은 남성에게 가장 흔한 성 문제 중 하나로, 약 30%의 남성들이 이 증상을 호소한다.

 

침대에서 자연스럽게 더 오래 버틸 방법은 없을까 고민하는 남성들을 위해, 조루증을 기적적으로 극복한 남성이 성관계를 밤새 지속할 수 있는 비법을 전수했다.

 

이안 커너는 조루증을 스스로 치유한 뒤 성치료사가 됐으며, 침대에서 여성을 만족시킬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 베스트셀러 ‘그 남자의 섹스’(She Comes First)를 출간했다. 그는 “인생의 상당 기간 성기능 장애로 고통받았고, 여자를 만족시킬 수 없다는 불안 및 절망에서 오는 굴욕감을 맛봐야 했다”고 털어놓았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이안 커너의 도움말을 바탕으로 ‘조루 탈출법 3가지’를 소개했다.

 

1. 미니 오르가슴을 숙달하라

이안 커너는 남성 건강을 위한 한 책에서 “자위행위를 하다가 사정 직전에 멈춰라”라고 조언했다. 남성들은 1~2개의 작은 골반수축을 경험하므로 미니 오르가슴에 도달한 것을 알더라도 완전 사정은 피해야 한다. 그 테크닉에 일단 익숙해지면 이를 실전에 적용해 성관계 중 긴장을 풀고, 완전히 사정하지 않은 채 삽입성교 시간을 끌 수 있다.

 

2. 음경을 섹스토이로 활용하라

이안 커너는 삽입성교를 하지 않고 여성의 클리토리스를 자극하기 위해 수직적인 성교 자세를 선호한다. 그는 “서로 마주 보고 옆으로 누워 음경과 외음부 사이에 90도 각도를 만든 뒤, 삽입하는 대신 음경으로 여성의 클리토리스를 누르고 앞뒤로 부드럽게 흔들면 된다”고 말했다.

 

3. 스프레이형 국소마취제 사용

사정을 지연시키기 위해 리도카인이라는 마취제 성분이 함유된 스프레이를 구입해 쓸 수 있다. 이는 음경의 발기를 최대 2분 더 지속시킬 수 있다. 한 연구에 따르면 남성들은 음경에 국소마취제를 약간 뿌리면 발기를 11분 동안 지속할 수 있다.


김영섭 기자 edwdkim@naver.com

저작권ⓒ '건강한 성, 솔직한 사랑' 속삭닷컴(http://soxak.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다른 콘텐츠
페이스북에서 속삭을 만나보세요
속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