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손가락만으로 가린 누드 인증샷 유행

한 손가락만으로 주요 부위를 가린 누드 인증샷이 온라인에서 유행하고 있다. (사진=트위터)

 

한 손가락으로만 신체 주요 부위를 모두 가릴 수 있을까? 가능하다. 영국 매체 데일리스타는 최근 나체 상태에서 한 손가락으로 가슴과 음부를 가리고 셀카를 찍는 원 핑거 챌린지가 온라인에서 유행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방법은 거울을 이용하는 것이다. 나체로 거울 앞에 선 뒤 가슴 높이 정도에 손가락을 올리고 손가락보다 조금 높은 곳에 카메라를 위치시킨 후 거울을 찍는 것이다. 그러면 실제 손가락은 거울 속 음부를 가리고 거울 속 손가락은 가슴을 가린다. 카메라의 위치와 각도의 조절이 중요하다.

 

유명 유튜버 에이미 데이비슨도 이 도전에 참여했다. 처음엔 조심스럽게 청바지에 토플리스 차림으로 도전했지만, 이것이 가능하다는 것을 알아챈 뒤에는 올 누드로도 성공했다.

 

치밀하게 설정을 해야 해서 미세한 차이로 예상치 못한 노출사고(?)가 발생하기도 한다. SNS에서 해시 태그 #onefingerselfie, #onefingerchallenge를 치면 수많은 이들의 도전 인증샷을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에서는 몇 년 전부터 이런 비슷한 종류의 도전 인증샷들이 유행을 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가슴 아래쪽에 볼펜을 끼우기(Under Boob Pen Challenge), 골반 위 컵 뒤집기(Butt Flip Challenge), 양쪽 가슴 사이에 콜라병 끼우기 (Hold a Coke with your Boobs Challenge) 등이 유행했다. 이런 인증샷은 SNS를 타고 퍼지며 하나의 놀이문화로 정착하고 있다. 

다른 콘텐츠
페이스북에서 속삭을 만나보세요
속삭
Original 1487834179.408864
Original 1487834154.03957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