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와 아이폰의 앱에서 속삭을 만나보세요!
 
안드로이드 - 원스토어 아이폰 - 앱스토어

'고양이 기생충' 톡소플라스마, 변태성욕 자극(연구)

고양이 배설물을 통해 감염되는 톡소플라스마가 변태성욕을 자극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사진=shutterstock.com)


고양이 배설물에서 흔히 발견되는 기생충이 변태성욕을 자극할 수 있다는 흥미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고양이 기생충 ‘톡소플라스마’ (Toxoplasma gondii, 톡소 포자원충)가 ‘가학·피학 변태성욕’(Sadomasochism)의 주요 원인 중 하나로 지목된 것이다.

 

심리학자들은 오랫동안 일부 사람들이 왜 고통이나 굴욕감을 느끼는 섹스에 끌리는지 설명하기 위해 다양한 이론을 내놓았다. 그 이유 가운데는 권력욕, 스트레스 해소, 엔도르핀의 과도한 분비 등이 포함돼 있다.

 

하지만, 체코 프라하 소재 찰스대학교 연구팀의 새로운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일부 사람들은 톡소플라스마에 감염된 뒤 가학·피학 변태성욕을 좋아하게 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단세포 미생물인 이 기생충에 감염되면 쥐가 고양이를 덜 무서워하고 심지어는 고양이에 대해 매력을 느끼는 것으로 밝혀졌기 때문이다.

 

이번 연구는 톡소플라스마가 인간의 건강과 행동에 미치는 영향은 물론, 섹스와 공포의 복잡한 관계를 규명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연구팀은 “톡소플라스마가 인간 가학·피학 변태성욕의 주요 원인이라고는 단정할 수는 없으며, 섹스 관련 자극과 공포 관련 자극이 뇌의 매우 유사한 회로에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을 연구에 적용하는 데 성공했을 뿐”이라고 밝혔다.

 

미국질병통제센터(CDC)에 따르면 12세 이상 미국인의 22%가 톡소플라스마에 감염돼 있으며, 특정 인구집단의 감염률은 95%에 달한다. 고양이는 톡소플라스마의 주요 감염원이며, 이 기생충은 태아감염이 될 수 있다.

 

이 기생충은 생쥐·시궁쥐 등의 행동에 영향을 미친다. 일부 동물실험 결과에 따르면 이 기생충에 감염된 이들 설치류는 반응시간이 지연되고 활동이 왕성해진다. 특히 고양이가 눈앞에 있어도 별로 두려워하지 않는다. 이는 쥐가 포식자인 고양이에게 ‘치명적인 매력’을 느끼기 때문이다. 고양이는 기생충의 입장에선 숙주가 될 수 있는 존재다.

 

감염된 영장류도 고양이 배설물 냄새를 많이 맡을 때 두려움을 덜 느끼게 된다.

 

톡소플라스마에 감염된 쥐의 뇌에서 일어나는 현상에 대한 2014년 연구에 따르면 이 기생충은 유전자 변화를 일으켜 고양이 배설물 냄새에 반응하는 회로를 바꾸는 것으로 밝혀졌다. 고양이 배설물 냄새는 톡소플라스마가 있을 때엔 공포 관련 회로를 자극하는 대신, 성행동 관련 회로를 자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앞서 시행된 연구에서는 톡소플라스마에 감염된 사람들이 조현병(정신분열증)에 걸리거나 교통사고를 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또 이 기생충에 감염된 사람들이 고양이 배설물 냄새를 덜 싫어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장래 키우고 싶은 애완동물에 대한 질문에 이들이 고양이를 꼽은 경우가 적지 않았다.

 

연구팀은 새로운 연구를 위해 슬로바키아·체코공화국 사람 수천 명을 대상으로 성적 취향과 행동을 평가할 수 있는 700개 이상 항목의 온라인 설문조사도 했다. 그 결과 톡소플라스마에 감염된 여성들은 그렇지 않은 여성들에 비해 수간(보통 개와의 섹스)을 더 자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톡소플라스마 감염이 주로 남성들의 성적 취향에 약간의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감염된 남성들은 파트너 속박, 강간, 폭력 등 성적 취향을 나타냈다. 그러나 그룹섹스나 포르노, 피어싱, 성적 지배 등에는 썩 매력을 느끼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톡소플라스마 감염과는 무관하게 섹스와 위험·힘·공포 간의 관계를 정립한 연구 결과도 많다. 이번 연구에서는 남녀의 약 20%가 자신들의 무력감에 의해 성적 쾌감을 느끼며, 남성의 3분의 1과 여성의 11%가 다른 사람의 무력감에 의해 성적 쾌감을 느낀다고 응답했다.

 

연구팀은 톡소플라스마가 BDSM(구속·훈육, 지배·복종, 가학·피학 등 성적 활동) 과 공포에 성적으로 끌리는 경향을 다소 높여준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감염자 중 약 10%가 그 같은 성적 취향을 보였다는 것이다.

 

올해 초 337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는 톡소플라스마가 정신질환, 충동조절장애 등과 다소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톡소플라스마와 심장병 및 일부 암 사이의 밀접한 관련성도 발견했다”며 “톡소플라스마 감염은 심각한 질병이므로 치료약이나 예방백신을 개발하는 게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이 내용은 진화심리학 저널에 발표됐다.


김영섭 기자 edwdkim@naver.com

저작권ⓒ '건강한 성, 솔직한 사랑' 속삭닷컴(http://soxak.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다른 콘텐츠
페이스북에서 속삭을 만나보세요
속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