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의 성건강, 몸에 대한 자신감이 결정적

여성의 성건강은 자기 몸을 어떻게 생각하는지가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사진=shutterstock.com)


성적으로 건강한 것은 단지 신체적인 요인에 달린 것이 아니다. 감정과 정신, 또 사회생활을 얼마나 안정적으로 하느냐 등이 큰 영향을 미친다. 특히 여성이 남성보다 더욱 그렇다.

 

여성의 성건강은 자기 자신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또 자신의 신체에 대해 스스로 생각하는 이미지, 파트너와의 관계의 질이 중요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성 의학 저널(Journal of Sexual Medicine)’에 실린 이 연구결과는 2,865명의 여대생을 상대로 조사해 얻어낸 것이다.


연구팀은 이들에게 온라인을 통해 질문에 답변하게 했는데, 성기능과 자신의 신체에 대한 생각, 파트너와의 관계에 관해 물었다. 그 결과 성기능에 대한 평가점수와 자신의 신체에 대한 셀프 이미지와 파트너와의 관계의 안정성 간에 상관관계가 있다는 것이 나타났다. 자신의 성기능이 좋다고 답한 여성들은 파트너와의 관계가 사랑스럽고 로맨틱하다고 한 반면 성기능이 좋지 않다고 답한 여성들은 파트너와의 관계가 갈등이 많다고 답변했다.

 

흥미로운 것은 자신의 몸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여성들은 파트너와 감정적인 갈등을 겪고 있더라도 성기능이 좋다고 답했다는 것이다. 연구팀은 특히 자신의 몸에 대한 자신감이 있으면 성기능이나 파트너와의 관계에 문제가 있더라도 이를 상쇄할 수 있다는 것을 말해준다고 설명했다.

다른 콘텐츠
페이스북에서 속삭을 만나보세요
속삭
Wing 01
Wing 02